본문 바로가기

이바라키현

Olleh Trail 6 Course (2011년 2월 22일) 쇠소깍을 출발하여 서귀포 시내를 통과, 이중섭거리와 천지연폭포 위 산책로를 거쳐 외돌개까지 이어지는 해안•도심 올레다. 해안가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소금막과 삶과 문화가 숨쉬는 서귀포 시내, 난대림과 천연기념물 5종이 서식하는 천지연폭포 위 산책로를 걸으며 서귀포의 문화와 생태를 접할 수 있다. 누구나 힘 들이지 않고 걸을 수 있는 길이다. 난이도 : 하 총 14.4km(4~5시간) 서귀포 시내를 지나는 비교적 평탄한 코스다. 초반에 오름이 하나 있고, 무성한 숲길도 지나지만 길이 험하지는 않다. 출처 : https://www.jejuolle.org 처음 계획은 8코스를 도는 것이었는데, 5일간 무리를 한 탓인지 자신이 없었다. 하루 쉬기로 결정. 서귀포 시내와 올레시장을 구경하려고, 찜질방에서 1시간.. 더보기
83일간 피폭치료 기록 (도카이무라 임계사고) NHK 스페셜 83日間 被爆治療の記録 東海村臨界事故 JCO에서 발생한 이 사건으로 근거리에 있던 작업인 3명중 2명이 사망하고, 임계(임계. 경계(境界). 특히, 물질이 어떤 상태에서 다른 상태로 변화하는 경계. 핵분열 연쇄반응이 지속해서 일어나는 상태를 말한다. 핵분열 반응이 일어나면 대량의 중성자선이 방출된다. 중성자선은 인체안에 있는 나트륨을 나트륨24 라는 방사선 물질로 바꾼다)상태를 수습하기 위해 작업을 한 관계자 7명이 연간 허용선량을 넘어 피폭했지만, 사고 내용은 제대로 알려지지 않은 채 피폭한 작업인을 운반하러 간 구급대원 3명이 2차 피폭을 일으켰다. 게다가 주변 주민에게 중성자선 등의 피폭도 일으켰다. (Wikipedia에서 인용) NHK스페셜 2001년 방송 朽ちていった命―被曝治療83日間の記録 (新.. 더보기